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Pentecostal

오순절 날이 이르매

예수님은 유대인의 유월절에 십자가에 달리셨습니다. 그리고 첫 곡식을 드리는 절기 그 날에 무덤에서 부활하셨습니다. 50일 후 오순절(추수절이라고도 함)에 신약에 기록된 바와 같이 다음과 같은 획기적인 사실이 나타났습니다.

오순절이 되어 그들이 모두 한곳에 모여 있었습니다. 그때 갑자기 하늘로부터 세찬 바람이 부는 것 같은 소리가 나더니 그들이 기도하고 있는 온 집안을 가득 채웠습니다. 그리고 혀 같은 것들이 불길처럼 갈라져서 그들에게 나타나 각 사람 위에 머물렀습니다.

그러자 모두 성령으로 충만함을 받고 성령이 시키는대로 다른 나라 말로 말하는 것이었습니다. 예루살렘에는 경건한 유대 사람들이 세계 각국으로부터 와서 살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이 소리가 들리자 많은 사람이 모여 왔다가 각각 자기 나라 말로 사도들이 말하는 것을 듣고 모두 얼떨떨하여 놀라고 이상히 여기면서 “보시오. 말하고 있는 이 사람들이 다 갈릴리 사람들이 아니오? 그런데 우리 모두가 제각기 날 때부터 쓰던 나라 말을 그들로부터 듣고 있으니 어떻게 된 일이요? ...... 유대 사람들과 개종한 이방 사람들인데 사도들이 하나님의 크신 일을 우리의 모든 나라 말로 말하는 것을 우리가 들으니 어떻게 된 일이오?”하고 말했습니다. 사람들은 모두 놀라고 당황하여 “이게 대체 어떻게 된 일이요?”하고 서로 말했습니다. 그러나 “그들이 새 술에 취했다”하고 조롱하면서 말하는 사람도 있었습니다. 그 때 베드로가 열 한 사도와 같이 일어서더니 소리를 높여 그들에게 설교했습니다.

“유대 사람들과 예루살렘에 사는 여러분 이것을 아시기 바랍니다. 내 말에 귀를 기울이시오. 지금은 제 삼시(아침 아홉시)입니다. 그러므로 이 사람들이 여러분이 생각하듯이 술 취한 것이 아닙니다. 이 일은 예언자 요엘을 통하여 말씀해 주신대로 된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마지막 날에 나는 내 영을 모든 사람들에게 부어 주겠다. 너희 아들과 딸들은 예언을 하고 너희 젊은이들은 환상을 보며 너희 늙은이들은 꿈을 꿀 것이다. 그날에 나는 내 영을 내 남종과 여종에게 부어 줄 것이요. 그들도 예언을 할 것이다. ......’ 이스라엘 사람들이여, 이 말을 들으시오. 여러분이 아시는 바와 같이 나사렛 예수는 하나님께서 권능과 기이한 일과 표징을 가지고 여러분에게 나타내 보이신 분입니다. 하나님께서는 그를 통하여 여러분 가운데서 이 모든 일들을 행하셨습니다. 이 예수께서 배반당하신 것은 하나님의 미리 정하신 뜻과 계획에 따라 된 일이지만, 여러분은 그를 불법한 자들의 손을 빌어 십자가에 못박아 죽였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그를 죽음의 고통에서 풀어내어 다시 살리셨습니다. 그가 죽음에 사로잡혀 있다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기 때문입니다. 다윗이 그에 대하여 '나는 항상 내 앞에 계신 주를 보았다. 주께서 나를 흔들리지 않게 하시려고 내 오른편에 계신다. 그러므로 내 마음은 기쁘고 내 혀는 즐거워했다. 더구나 내 육체는 희망에 살 것이요, 주는 내 혼을 하데스에 버리지 않으시며, 주의 거룩한 자를 썩지 않게 하실 것이다. 주는 생명의 길을 내게 보이셨으며, 주 앞에 있는 나를 기쁨으로 가득히 채워주실 것이다.'라고 했습니다. 형제들이여 내가 족장 다윗에 대하여 밝히 말씀 드려야 하겠습니다. 그는 예언자여서 하나님께서 다윗의 후손 가운데서 한 사람을 그의 보좌에 앉게 하시겠다고 맹세하신 것을 알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그는 그리스도의 부활을 미리 내다보고 말하면서 그리스도가 하데스에 버림을 당하지 않고 그의 육체도 썩지 않을 것이라고 했습니다. 이 예수를 하나님께서 다시 살리셨으며 우리들은 다 그 증인입니다. 그는 하나님의 오른손으로 높이 올리심을 받고 약속하신 성령을 아버지께로부터 받아 우리에게 부어 셨습니다. 이것은 지금 여러분이 보고 듣고 하는 그대로입니다. 다윗은 하늘로 올라가지 못했으나 '주께서 내 주께 말씀하셨다. 내가 네 원수를 네게 굴복시키기까지 너는 내 오른편에 앉아 있으라'하고 말했습니다. 그러므로 이스라엘 온 집안은 확실히 알아두시오. 하나님께서 당신들이 십자가에 못박은 예수를 주와 그리스도가 되게 하셨습니다.”

사람들이 이 말을 듣고 마음이 찔려 “형제들이여 우리가 어떻게 하면 좋겠습니까?”하고 베드로와 사도들에게 말했습니다. 베드로가 대답하여, “회개하시오. 그리고 여러분 하나 하나가 죄를 용서받기 위하여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침례를 받으시오. 그리하면 성령을 선물로 받을 것입니다. 이 약속은 주 우리 하나님께서 부르시는 사람들, 곧 여러분과 여러분의 자녀와 또 멀리 떨어져 있는 모든 사람에게 주신 것입니다.”

베드로는 이 밖에도 많은 말을 증거하며 그들에게 비뚤어진 세대로부터 구원을 받으라고 권고했습니다. 그의 말을 받아들인 사람들은 침례를 받아 그날에 신도의 수가 약 삼천명이나 더 늘었습니다(행 2:1-8; 11-18; 22-41).

모든 교회가 이 오순절 날을 기념할 것입니다. 그러나 연합오순절교회에서는 오순절 날을 그저 기념하고 지키는 날 정도로만 여기지 않습니다. 초대교회의 시작인 오순절 날은 지금도 교회 시대를 통하여 여전히 동일하게 살아 역사하시는 성령의 일하심인 것입니다. 할렐루야!

그렇습니다. 교회의 시작은 바로 오순절 날입니다. 이 날에 사람들이 예수 그리스도의 영을 충만하게 받았고 방언의 표적을 보았습니다. 성경에 기록된 대로 오순절 날의 있었던 것과 같이 우리도 성령 받음의 체험을 했습니까? 이는 여전히 성도를 위한 체험입니다. 베드로가 말하기를 "주 우리 하나님이 얼마든지 부르시는 자들에게..."라고 하였습니다. 주님은 오늘도 우리에게 이 성령을 받으라고 부르시고 계십니다. 어떻게 받을 수 있습니까?

죄를 진정 회개하십시오. 그리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침례를 받아 죄사함을 얻으십시오. 그리하면 사도행전의 모습과 같이 방언을 표적으로 나타내는 성령을 선물로 받게 될 것입니다.

이제 오순절은 교회에 있어 하나의 기념일이 아니라 살아있는 실재가 되어야 할 때입니다!